최종편집 : 2020-09-24 07:57 (목)
스트레이 키즈, 진솔한 이야기로 털어놓은 속마음 "팬과 스트레이 키즈 서로가 존재의 이유"
스트레이 키즈, 진솔한 이야기로 털어놓은 속마음 "팬과 스트레이 키즈 서로가 존재의 이유"
  • 윤석진 기자
  • 승인 2020.09.12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윤석진기자]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팀이 존재하는 이유인 멤버, 음악, 팬에 대한 진솔한 생각을 들려줬다. 

12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여덟 멤버의 진심을 담은 ' Stray Kids(스트레이 키즈) [INTRO "IN生"] : the reason'(스트레이 키즈 [인트로 "인생"] : 더 리즌) 영상이 공개됐다.

지금의 스트레이 키즈가 존재할 수 있는 첫 번째 이유인 멤버들에 대해 "전에도 앞으로도 하나의 가족이다. 정이 너무 많이 들었다. 곁에 없다는 건 상상도 못하겠다"라며 애틋한 감정을 표현했다.

한은 리더 방찬에 대해 "항상 어깨에 책임감이라는 무거운 짐을 들고 있다. 형한테 힘이 되어주는 존재가 되고 싶다"라고 이야기했다.

또 다른 존재의 이유인 음악과 무대에 관해서도 깊이 있는 답변을 들려줘 잔잔한 뭉클함을 선물했다.

방찬과 한은 곡 작업이 갖는 의미를 묻는 질문에 "노래는 밥, 춤은 물, 작업하는 건 공기처럼 당연하게 여기며 살고 있다", "나쁜 생각도 고민도 떨쳐내면서 순수하게 행복만 제 몸에 가득 차게 되는 느낌이다"라고 답했다. 

메인 댄서인 리노는 "혼자 돋보이려고 하지 않고 다 같이 하나가 됐을 때 시너지가 날 수 있는 춤을 춘다"라며 퍼포먼스에 대한 본인의 생각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늘 든든한 지원군이 돼주는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현진과 창빈은 "팬분들이 우리를 기다려주는 모습이 예쁘고 고마워서 더 노력을 하게 된다. 서로가 존재의 이유기 때문에 좋을 수밖에 없다"라는 말로 남다른 팬 사랑을 드러냈다.

한편 오는 14일 오후 6시 정식 발매를 앞둔 스트레이 키즈의 새 앨범 'IN生'(인생)의 타이틀곡 'Back Door'(백 도어)는 전작 '神메뉴'(신메뉴) 보다 한 차원 업그레이드된 '마라맛 장르' 음악으로, 14일 공개된다.

[사진='Stray Kids(스트레이 키즈) [INTRO "IN生"] : the reason' 영상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