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6 20:42 (금)
'축구야구말구' 초등생 고수, 놀라운 실력과 자신감 "자신이 없어요. 질 자신이"
'축구야구말구' 초등생 고수, 놀라운 실력과 자신감 "자신이 없어요. 질 자신이"
  • 윤석진 기자
  • 승인 2020.12.27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윤석진기자] '축구야구말구' 팀이 이번엔 초등학생 고수와 한판 승부를 펼친다.

28일 방송될 KBS 2TV 예능프로그램 '축구야구말구' 8회에서는 박찬호, 이영표, 김병현, 오마이걸 승희가 초등학생 체육 고수를 만나기 위해 전라북도 정읍으로 향한다.

생활체육 고수들과의 배드민턴 대결에서 전패 중인 '축구야구말구' 팀은 초등학생에게까지 질 수 없다며 전의를 불태운다. 하지만 초등학생 고수 또한 "자신이 없다. 질 자신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내며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는 후문.

초등학교 고수들은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대단한 실력을 보유하고 있어 '축구야구말구' 팀을 놀라게 만든다. 이영표는 "월등하다"며 고수들의 실력에 입을 다물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자극한다.

특히 경기가 끝난 뒤에는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반전이 펼쳐진다는 전언이다. 전설들과 초등학생 고수들의 긴장감 넘치는 승부는 본방송에서 밝혀진다.

‘축구야구말구’는 전국민 1인 1체육을 목표로 못하는 운동이 없다고 자부하는 박찬호X이영표의 투머치토킹 스포츠 로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두 사람은 전국 방방곡곡에 숨어있는 일반인 생활 체육 고수를 찾아 떠나며, 운동선수 출신의 명예를 걸고 재야의 고수들과 한 치의 양보 없는 진검 승부를 펼치고 있다.

박찬호와 이영표, 승희의 투머치토킹 스포츠 로드 버라이어티 ‘축구야구말구’ 8회는 오는 2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KBS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