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2 13:48 (화)
송유정, 26세의 꽃다운 나이로 사망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연기하던 배우"
송유정, 26세의 꽃다운 나이로 사망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연기하던 배우"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1.01.25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배우 송유정이 지난 23일 향년 2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소속사 써브라임에이전시 측은 25일 "송유정이 지난 23일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이어 고인의 사망 비보와 함께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진행됐으며 25일 발인식을 엄수한다"고 전했다.

또 "송유정은 언제나 밝은 미소로 행복을 주는 우리의 친구이자,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연기하던 멋진 배우였다"라며, "따뜻한 곳에서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송유정의 빈소는 서울의료원 강남분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5일 오후 1시 30분에 엄수됐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한편, 송유정은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 데뷔해 2013년 MBC 드라마 '황금무지개'로 연기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MBC '소원을 말해봐', KBS 2TV '학교 2017', 웹드라마 '나의 이름에게', 그룹 아이콘의 '이별길' 뮤직비디오 등에 출연했다.

[사진=송유정 인스타그램]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