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8 19:43 (월)
홍수아 측, 악플러에 칼 빼들었다··· "선처·합의 없어, 강경하게 대응"
홍수아 측, 악플러에 칼 빼들었다··· "선처·합의 없어, 강경하게 대응"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1.02.16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배우 홍수아 소속사 글로빅엔터테인먼트가 악성 댓글에 대해 강경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16일 글로빅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문을 통해 "특정인들이 지속적인 악성 게시물 게시와 모욕적인 비방과 근거없는 허위사실 유포, 인격 모독 등 무분별한 악플을 지속적으로 일삼고 있다. 이에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들께서 보내주신 자료를 통해 수사 기관에 고소장을 준비중이다" 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그동안 홍수아의 의견을 존중해 법적인 절차를 진행하지 않고 있었지만 최근 무분별한 악플과 비방이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면서 소속사 또한 더 이상 악플러들을 방관할 수 없다는 판단하에 칼을 빼들게 되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소속 배우에 대한 악의적인 게시물을 작성하는 이들이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이 과정에서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더 강력하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홍수아는 현재 SBS 일일드라마 '불새 2020'에서 이지은 역으로 열연 중이다.

[사진=홍수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