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1-21 16:53 (목)
강박 없는 영화 ‘더 펜션’ 언론시사회 개최
강박 없는 영화 ‘더 펜션’ 언론시사회 개최
  • 김태석 기자
  • 승인 2018.06.1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영화 ‘더 펜션’의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1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아차산로에 위치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더 펜션’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더 펜션’의 언론시사회에는 윤창모·류장하·양종현·정허덕재 감독을 비롯해 네 에피소드의 주인공인 조재윤·조한철·박효주·이영진·김태훈·신소율·이이경·황선희가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재윤은 “여배우랑 뽀뽀신을 태어나서 처음 해 봤다. (잘 하려고) 가글을 한 통 다 써서 잇몸이 헐어서 소율씨가 입에서 민트향 난다고 했다”고 말해 시사회장을 웃음에 빠뜨렸다.

이어 류장하 감독은 “어떠한 강박도 가지지 않고 만든 영화다.”라며 “결과에 강박을 가지지 않아 즐겁게 작업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네 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영화 ‘더 펜션’은 오는 6월 21일 개봉한다.

[영상=비하인드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