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0 23:19 (월)
자이언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OST 참여··· 빈스와 '특급 시너지'
자이언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OST 참여··· 빈스와 '특급 시너지'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1.09.06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가수 자이언티가 마블의 새 시대를 열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하 '샹치')' OST에 참여했다.

자이언티가 부른 영화 '샹치' OST '노마드(Nomad)'는 3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샹치'는 개봉과 동시에 압도적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고 있어 OST 역시 폭발적인 반응을 얻는 중이다.

'노마드'는 유목민이라는 뜻으로 도시 속에서 방랑하는 과정이 아름답게 담겨져 있는 곡이다. 레트로한 멜로디의 도입부와 자이언티 특유의 독특한 음색이 조화롭게 이뤄지며 과거 회상에 빠지는 듯한 몰입감을 선사한다.

'노마드'는 자이언티와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 등으로 유명한 일본의 배우이자 가수인 호시노 겐이 함께한 노래로, 개성 넘치는 음악으로 발매되는 음원마다 신드롬을 일으키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두 아티스트가 이번 노래를 통해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영화 팬들은 물론, 리스너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 데도 성공했다.

특히 자이언티와 더블랙레이블 프로듀서 겸 가수 빈스가 '노마드' 멜로디와 작사에 직접 참여했다. 앞서 자이언티가 빈스의 새 싱글 '비상사태'을 피처링해 호흡을 맞춘 적이 있는 두 사람은 이번에도 찰떡 호흡을 자랑하며 역대급 시너지를 이끌어냈다.

더불어 트로이 시반(Troye Sivan), 조지(Joji) 등 다양한 아티스트의 히트곡을 작업한 영국 가수 겸 작곡가 잼 시티(Jam City)가 프로듀싱을 맡아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샹치' OST 앨범은 미국 레이블이자 미디어 회사인 88라이징이 총괄 프로듀싱을 도맡았으며 다양한 아시안 뮤지션들이 대거 합류해 기대감을 높였다.

자이언티는 '양화대교', '꺼내 먹어요', '노 메이크업(No Make Up)'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리스너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올 가을 방송 예정인 Mnet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10(Show Me The Money 10)'에 프로듀서로 출연해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자이언티가 OST에 참여한 마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사진=더블랙레이블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