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00:46 (월)
‘성접대 의혹’ 승리, 8시간 넘게 밤샘 조사··· “결과 지켜봐달라”
‘성접대 의혹’ 승리, 8시간 넘게 밤샘 조사··· “결과 지켜봐달라”
  • 김민주 기자
  • 승인 2019.02.28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민주기자] '성접대 및 마약' 의혹이 불거진 그룹 빅뱅의 승리가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28일 오전 8시간이 넘는 밤샘 조사를 마친 뒤 승리는 기자들에게 “저와 관련된 모든 의혹에 대해 조사를 마쳤다”, “마약 같은 부분은 마약수사대에서 원하는 모든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이어 “각종 논란으로 인해 많은 분들이 화가 나 계시지만, 모든 의혹이 하루빨리 밝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조사받겠다”며 “언제든지 다시 불러주시면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7일 오후 경찰에 출석한 승리는 성접대 및 마약 투여 의혹을 포함, 자신이 '버닝썬' 이사로 재직하던 시점에 불거진 클럽 내 마약 유통·성폭력·경찰관 유착 의혹 전반에 관해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경찰은 마약 투약 여부를 밝히기 위해 승리의 소변과 모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영상=비하인드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