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5 20:06 (목)
공원소녀, 日 정식 팬미팅으로 열도 홀린다! 글로벌 행보 박차
공원소녀, 日 정식 팬미팅으로 열도 홀린다! 글로벌 행보 박차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04.0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영우기자] 걸그룹 공원소녀(GWSN)가 일본에서 첫 정식 팬미팅을 개최한다.

3일 소속사 키위미디어그룹은 “공원소녀(서령, 서경, 미야, 레나, 앤, 민주, 소소)가 오는 16일 오사카, 21일 도쿄에서 첫 정식 일본 팬미팅 「GWSN OFFICIAL FANMEETING part one "groo my world"(이하 ‘groo my world’)를 진행한다”며 "오는 5월 19일에는 일본 마쿠하리 멧세 국제 전시장 홀에서 열리는 ‘KCON 2019 JAPAN’에도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공원소녀가 일본에서 처음으로 진행하는 공식 팬미팅으로, 현지 팬들의 열렬한 성원에 힘입어 전격 성사됐다. 

총 3회(오사카 1회, 도쿄 2회)로 진행되는 이번 팬미팅에서 데뷔곡 ‘퍼즐문(Puzzle Moon)’과 미니 2집 타이틀곡 ‘Pinky Star(RUN)’ 무대는 물론, 수록곡 무대 및 멤버 솔로 무대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11월 첫 일본 프로모션 활동 당시 미니 공연과 팬사인회를 진행하며, 열도의 뜨거운 팬심을 체감했던 공원소녀는 이번 정식 팬미팅을 비롯 ‘KCON 2019 JAPAN’ 출연도 확정 지으며 차세대 K-POP 한류돌다운 글로벌 행보도 이어갈 계획이다.

특히, ‘KCON 2019 JAPAN’은 햇수로 8년째 개최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K컬쳐 컨벤션으로 수많은 핫한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져 벌써부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아직 데뷔한 지 1년도 채 되지 않은 공원소녀 역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리며 대세 아이돌임을 입증, 팬미팅과 함께 ‘KCON 2019 JAPAN’에서 선보일 공원소녀의 무대에 팬들의 높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두 번째 미니앨범 '밤의 공원 part two(THE PARK IN THE NIGHT part two)' 타이틀곡 'Pinky Star(RUN)'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공원소녀는 매 무대마다 진화를 거듭하는 퍼포먼스로 팬들의 마음을 홀리고 있다.

공원소녀만의 독특한 세계관과 스토리, 신비롭고 감각적인 연출 및 색감, 멤버들의 화려한 퍼포먼스 등 다양한 감상 포인트로 전 세계 네티즌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Pinky Star(RUN)’ 뮤직비디오는 공개 3주 만에 1700만 뷰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여전히 핫한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사진=키위미디어그룹 제공]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