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10:34 (금)
노라조, ‘300 엑스투’ 출격! 300 떼창러들과 흥의 끝판왕 무대 선보인다
노라조, ‘300 엑스투’ 출격! 300 떼창러들과 흥의 끝판왕 무대 선보인다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05.11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영우기자] 예능 섭외 1순위 뮤지션 노라조(조빈, 원흠)가 화제의 tvN ‘300 엑스투’에 출격한다.

노라조는 10일 오후 방송되는 tvN '300 엑스투'(연출 권성욱)에 출연해 300 떼창러들과 레전드 무대를 선보인다.

노라조는 지난 7일 공개된 예고편만으로 대중의 높은 관심을 끌어냈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떼창 요정’ 신동-붐 콤비와 만난 노라조가 대기실 안을 돌며 댄스 삼매경을 펼쳤다. 그러나 이 흥겨움도 잠시, 떼창러들과 함께하는 오픈 채팅방에서 떼창러가 대거 이탈하기 시작했고, 천하의 노라조도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사실 겁이 난다. 무섭다는 생각도 들고. 하지만 피할 수는 없잖아요”라며 설렘 반 걱정 반의 마음으로 300 떼창러들을 만나러 가는 모습이 담겨있어 이들이 어떤 무대를 펼쳤을지 기대가 높아진다.

꾸준한 열정과 진정성으로 최근 제2의 전성기를 이어가고 있는 노라조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 및 행사 섭외 1순위로 자리매김했다. 뿐만 아니라 브랜드를 불문하고 광고 모델로도 맹활약을 보이며 대세 인기의 저력을 자랑하고 있다.

출연하는 예능마다 맞춤형 게스트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시청률까지 책임지고 있는 노라조가 이번 ‘300 엑스투’를 통해서는 어떤 무대 장악력으로 안방 시청자들의 흥을 끌어올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노라조와 300 떼창러들이 펼칠 단 한 번의 떼창 퍼포먼스는 10일 오후 7시 40분 tvN ‘300 엑스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tvN ‘300 엑스투’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