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23:04 (화)
박경, 사재기 의혹 실명 거론에 논란 "실명이 거론된 분들께 사과"
박경, 사재기 의혹 실명 거론에 논란 "실명이 거론된 분들께 사과"
  • 김태석 기자
  • 승인 2019.11.24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그룹 블락비 멤버 박경 측이 음원 사재기 의혹 실명 거론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24일 박경의 소속사 KQ엔터테인먼트(세븐시즌스)는 공식입장을 통해 "박경의 트위터에 실명이 거론된 분들께 사과 말씀 드린다"라는 말로 입장을 전했다.

이어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려는 의도는 없었다. 현 가요계 음원 차트의 상황에 대해 발언을 한 것"이라며, "직접적이고 거친 표현으로 불편을 드렸다면 너른 양해를 구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경은 이날 오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실명을 거론하며 "사재기 좀 하고 싶다"라는 글을 남겨 적지않은 논란을 낳았다. 

이에 파장이 점차 커지고 있는 만큼 추후 실명이 거론된 가수들이 어떠한 반응 보일지에 대해서도 주목되고 있다.

 

'이하 KQ엔터테인먼트(세븐시즌스)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KQ엔터테인먼트(세븐시즌스)입니다.

먼저 금일 당사 소속 아티스트 박경의 트윗에 실명이 거론된 분들께 사과 말씀 드립니다.

박경은 특정인의 명예를 훼손하려는 의도는 없었으며, 현 가요계 음원 차트의 상황에 대해 발언을 한 것입니다. 직접적이고 거친 표현으로 관계자분들께 불편을 드렸다면 너른 양해를 구하는 바입니다.

이는 가요계 전반에 퍼진 루머에 근거해 사실관계 확인 없이 발언한 것으로, 단순히 생각하면 아티스트 개인의 생각을 본인의 트윗에 올린 것뿐이지만, 구체적인 실명을 거론하여 당사자들께 불편을 드린 점 사과의 말씀 드리며 다시 한 번 넓은 이해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진=박경 S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