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23:04 (화)
‘슈가맨3’ 펜타곤, 태사자 ‘도’ 환상 리메이크
‘슈가맨3’ 펜타곤, 태사자 ‘도’ 환상 리메이크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11.3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영우기자] 그룹 펜타곤이 '슈가맨3'에서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로 첫 우승의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펜타곤은 29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서 첫 쇼맨으로 출연해 역주행 송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는 시즌 1,2부터 시청자들이 끊임없이 보고 싶어 했던 그룹 태사자가 슈가맨으로 등장해 스튜디오를 열광의 도가니로 물들였다.

펜타곤은 태사자의 히트곡 '도'를 원곡의 감성에 펜타곤만의 트렌디함을 더한 '2019 도'로 새롭게 탄생시켜 이목을 끌었다.

특히, 펜타곤의 '빛나리'를 비롯해 워너원의 '에너제틱' 등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킨 멤버 후이가 편곡에 참여해 또 한 번 뮤지션으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블랙 수트를 입고 '펜타곤 In The House'를 외치며 무대에 오른 펜타곤은 원곡의 춤을 살린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에 카리스마 넘치는 랩, 감미로운 보컬까지 펜타곤은 아무도 따라 할 수 없는, 오직 펜타곤만이 할 수 있는 무대로 태사자 멤버들의 기립 박수를 이끌어냈다. 

펜타곤 무대 후 태사자는 "소름이 돋는다. 저희의 춤을 2019년 버전으로 해주신 거에 정말 감사드리고, 펜타곤의 무대에 너무 감동했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뜨거웠던 역주행 송 대결 결과, 역전에 재역전을 거듭한 끝에 펜타곤이 속한 재석팀이 최종 승리를 거두며 '슈가맨3' 첫 우승이라는 타이틀을 얻게 됐다.  

한편, 펜타곤은 오는 12월 도쿄와 오사카에서 공연을 열고 전 세계 22개 도시를 도는 첫 월드투어 '2019 WORLD TOUR <PRISM>'의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