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23:04 (화)
‘배성재의 텐’ 걸그룹 네이처, 청취자들도 반한 ‘팔색조 매력’
‘배성재의 텐’ 걸그룹 네이처, 청취자들도 반한 ‘팔색조 매력’
  • 김소현 기자
  • 승인 2019.12.02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소현기자]걸그룹 네이처(NATURE) 소희, 채빈, 새봄이 늦은 밤 유쾌한 매력을 발산했다.

네이처는 지난 1일 SBS 파워FM '배성재의 텐'의 게스트로 출격했다. 특히 이날 코너인 '프로듀스 1077'은 시청자가 만나고 싶어하는 게스트로 꾸며지는 만큼 소희, 채빈, 새봄의 등장이 반가움을 더했다.

배성재 역시 네이처의 열렬한 팬임을 인정하며 애정을 표현했고, 소희와 채빈, 새봄은 두 번째 미니 앨범' NATURE WORLD: CODE A(네이처 월드: 코드 에이)' 타이틀곡 'OOPSIE(웁시)(My Bad)' 홍보부터 소희의 합류 이후 한층 돈독해진 팀워크를 전하며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네이처는 이번 앨범 수록곡 중 하나인  '빙빙(Bing Bing)'을 선곡했고, 네이처는 "우리만의 색이 묻어난다"며 강한 자신감을 표현했다. 몽환적이면서도 감성적인 사운드의 '빙빙'을 심야 시간대 라디오에 선곡하며 남다른 센스를 자랑했다.

네이처 소희와 채빈, 새봄은 이날 다채로운 개인기와 유쾌한 입담, 심야 시간대 청취자들이 반할 수 밖에 없는 다정다감한 보이스까지 들려주며 듣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심야 라디오도 사로잡은 네이처는 금주에도 타이틀곡 '웁시'로 활발히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n.CH 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