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4:46 (토)
드림캐쳐 시연X유현, ‘복면가왕’ 사로잡은 ‘비주얼 패널’
드림캐쳐 시연X유현, ‘복면가왕’ 사로잡은 ‘비주얼 패널’
  • 김소현 기자
  • 승인 2019.12.02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소현기자] 드림캐쳐의 시연과 유현이 '복면가왕'의 판정단으로 시청자들과 인사를 나눴다.

시연과 유현은 지난 1일 오후 방송한 MBC '복면가왕'에 판정단으로 출연해 다른 이들과 함께 추리에 나섰다. 방송 초반부터 아름다운 미모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시연과 유현. 이들은 자연스런 리액션은 물론 재치 넘치는 추리력으로 프로그램에 활력을 더했다.

특히 방송 말미 '탕수육'의 정체를 추리할 때는, 그의 무대 위 손동작을 보고 "아이돌이라는 확신이 들었다. 기본적으로 아이돌이 배우는 동작"이라는 분석을 내놓아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시연의 경우 '복면가왕'과 특별한 인연이 있기에 판정단 출연이 더욱 의미가 있었다는 전언. 그는 지난 6월 '커피엔 도~넛'으로 '복면가왕' 무대에 올라 고(故) 휘트니 휴스턴 'Greatest love of all'과 박정현 '달아요'를 부르며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긴 바 있다.

시연과 유현은 드림캐쳐컴퍼니를 통해 "'복면가왕' 무대에 섰을 때와는 전혀 다른 느낌이었다. 다른 패널 분들과 함께 즐거운 마음으로 시청자분들을 만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면서 "앞으로도 여러분들과 소통하는 다양한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시연과 유현이 속한 드림캐쳐는 현재 유럽 7개국 투어를 마치고 잠시 휴식 중으로, 이달에는 미국 5개 도시를 순회하는 투어 콘서트를 통해 현지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