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4:46 (토)
강다니엘, 우울증과 공황 장애로 활동 중단 (공식입장)
강다니엘, 우울증과 공황 장애로 활동 중단 (공식입장)
  • 김태석 기자
  • 승인 2019.12.04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강다니엘이 우울증과 공황 장애로 활동을 중단했다.

4일 강다니엘의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문을 통해 “강다니엘이 올 상반기에 우울증 및 공황 장애 진단을 받았다”라며, “최근 더욱 극심해진 불안 증세를 호소하였으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충분한 휴식과 안정을 취하기로 했다”는 말을 전했다.

이어 “이에 금일(4일) 오전 예정되어 있던 MBC MUSIC ‘쇼 챔피언’ 사전 녹화를 취소하였으며, 앞으로의 활동 역시 정상적인 소화가 불가피하고, 사실상 디지털 싱글 ‘TOUCHIN’(터칭)’ 활동이 매우 어려운 실정이다”라며 공식적인 활동 중단을 알렸다.

마지막으로 “강다니엘의 건강 및 추후 활동과 관련해 무리한 억측과 오해는 삼가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며,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인사드릴 때까지 강다니엘을 향해 응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끝맺었다.

한편 강다니엘은 워너원 활동을 마친 후 지난 7월 솔로 앨범 ‘color on me’로 전격 컴백했다. 이후 지난 11월 25일 디지털 싱글 ‘TOUCHIN`’을 발매하고 ‘해피투게더’, ‘두시탈출 컬투쇼’ 등 다양한 방송활동까지 이어갔지만 우울증 및 공황 장애로 활동을 중단했다.

[사진=비하인드DB]

 

'이하 커넥트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커넥트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강다니엘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공식 입장 전해 드립니다.

강다니엘은 올 상반기부터 면역력 저하에 따른 잦은 건강 악화에 심리적인 불안 증세로 인해 병원을 방문, 정밀 검사를 통해 ‘우울증 및 공황 장애’ 진단을 받았습니다. 이후 꾸준히 심리 치료와 약물 처방을 통해 치료에 힘써 왔습니다.

그러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강다니엘은 격변하는 환경 속에서 중심을 잡고 흔들리지 않으려 최선을 다해왔습니다만, 최근 더욱 극심해진 불안 증세를 호소하였으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할 것은 충분한 휴식과 안정이라는 결론에 다다랐습니다.

이에 금일(4일) 오전 예정되어 있던 MBC MUSIC '쇼 챔피언' 사전 녹화를 취소하였으며, 앞으로의 활동 역시 정상적인 소화가 불가피하고, 사실상 디지털 싱글 'TOUCHIN’(터칭)' 활동이 매우 어려운 실정입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팬 여러분과 방송사, 언론사를 비롯한 모든 관계자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대단히 죄송합니다.

당사는 강다니엘의 건강 회복을 위해 가능한 한 모든 방법을 동원하고 지원할 것이며, 아티스트를 보호해야 하는 소속사로서의 책임을 다시 한번 가슴 깊이 새기도록 하겠습니다.

더불어 강다니엘의 건강 및 추후 활동과 관련하여 무리한 억측과 오해는 삼가주시기를 부탁드리며, 회복 상황에 대해 안내드릴 수 있는 방안 또한 마련토록 하겠습니다.

좋지 못한 소식 들려드리게 된 점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전하며,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인사드릴 때까지 강다니엘을 향해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