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7 19:34 (금)
정해인, '대종상' 신인남우상 수상 영예 "가슴 깊이 세기고 연기할 것"
정해인, '대종상' 신인남우상 수상 영예 "가슴 깊이 세기고 연기할 것"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0.06.04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배우 정해인이 3일 오후 서울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에서 열린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 에 참석해 신인남우상을 수상했다.

이날 '대종상 영화제'에서 정해인은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으로 신인남우상을 수상한 후 "이 상은 제가 잘해서가 아니라 앞으로 잘하라고 주시는 상이라고 생각하겠다"며, "배우라는 직업을 가지고 연기를 하면서 이 상의 의미를 깊이 새기겠다. 마지막으로 언제나 나의 든든한 휴식처인 사랑하는 가족, 친구들, 회사 식구들, 팬 여러분들 존중하고 사랑한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영상=비하인드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