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18 14:14 (금)
'갓갓' 공범 안승진 얼굴 공개··· 범행 동기는 "음란물 중독"
'갓갓' 공범 안승진 얼굴 공개··· 범행 동기는 "음란물 중독"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0.06.23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성 착취물을 공유하는 텔레그램 대화방인 'n번방' 운영자 '갓갓' 문형욱(24)과 함께 피해자를 협박한 안승진(25)의 얼굴이 23일 공개됐다.

23일 오후 경찰은 안승진을 경북 안동경찰서 유치장에서 대구지방검찰청 안동지청으로 송치했다. 안승진은 앞서 공개된 사진과는 달리 안경을 착용한 채 나왔다. 

안승진은 "피해자와 피해자 가족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범행 동기와 관련해서는 "음란물 중독으로 인한 것 같다"고 했다. 

또 '갓갓'과의 만남에 대해서는 "성적 호기심"라고 말을 한 후 대구지방검찰청 안동지청으로 송치됐다.

한편 안승진은 2015년 3월부터 2016년 3월까지 SNS를 이용해 아동·청소년 10여명에게 접근해 신체 노출 영상을 전송받아 협박하는 방법 등으로 성 착취물을 제작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2015년 4월께 SNS로 알게 된 한 피해자와 성관계한 혐의도 받고 있다.

[영상=비하인드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