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5 15:54 (토)
위키미키 김도연, '만찢남녀' 종영 소감 전해··· "의미 있고 뜻깊은 작품"
위키미키 김도연, '만찢남녀' 종영 소감 전해··· "의미 있고 뜻깊은 작품"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0.07.27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웹드라마 '만찢남녀'에서 싱크로율 100%의 '한선녀' 역으로 열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김도연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도연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로맨스 판타지 웹드라마 '만찢남녀'에서 똑 부러지고 강인하게 보이지만 속은 여린 ‘한선녀’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선녀는 남욱과의 티격태격 케미는 물론 풋풋한 로맨스를 그려내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를 높였다.

김도연은 ‘만찢남녀’를 마치며 소속사 판타지오를 통해 "'만찢남녀' 덕분에 많이 행복했다. '만찢남녀'는 저에게 새로운 도전이었던 만큼 의미 있고 소중한 작품이었다. 아마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는 애틋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한 스태프분들, 배우분들께도 정말 감사드린다. 멋진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정말 행복했다"며 함께 작품을 만들어간 이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김도연은 "'만찢남녀'와 '한선녀'를 사랑해 주신 키링과 시청자분들 사랑합니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할 테니 지켜봐 주세요!"라는 귀여운 인사를 전했다.

웹드라마 '만찢남녀'에서 '한선녀'라는 인물의 다채로움을 살려 캐릭터에 생동감을 더한 김도연은 특히 실제 고등학생 같은 현실감 넘치는 연기와 회차를 거듭할수록 깊어지는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해 극을 이끌며 호평을 받았다.

한편 차기작으로 멤버 최유정과 웹드라마 '솔로 말고 멜로'의 출연 소식을 전한 김도연이 새 작품에서는 어떤 변신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사진=판타지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