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20 23:47 (화)
'라스' 새신랑 전진, 결혼 전 방귀 텄다··· '결혼&방귀' 공감대 토크
'라스' 새신랑 전진, 결혼 전 방귀 텄다··· '결혼&방귀' 공감대 토크
  • 김영우 기자
  • 승인 2020.08.25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영우기자] 오는 9월 품절남이 되는 가수 전진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여자 친구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한다. 결혼 전 방귀를 튼 사실부터 누드 화보보다 더(?) 힘들었던 웨딩 화보 촬영 소감을 밝힌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오는 26일 수요일 밤 10시 5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장영남, 현아, 신소율, 김요한과 함께하는 ‘반전이지만 괜찮아’ 특집으로 꾸며진다.

남다른 예능감과 입담으로 출연할 때마다 맹활약한 ‘라스’ 다경험자 전진이 이번에는 스페셜 MC로 등장한다. 전진은 토크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드는 센스를 발휘하는 건 물론, 9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여자친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할 예정이다.

전진은 셀 수 없이 많은 사진을 찍고 누드 화보까지 발간했던 22년 차 연예인이지만, 웨딩 화보를 찍으려니 떨림과 묘한 감정이 올라왔다고 고백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프러포즈를 거절한 여자친구를 위해 웨딩 화보 촬영 당시 깜짝 이벤트를 준비했던 일화까지 밝혔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또 전진은 여자친구 앞에서 방귀를 튼 사실을 공개하며 “그분은 냄새가 안 나면 실망해요”라고 폭탄 고백, 가스로 화음을 만들고 싶다는 야무진 계획을 밝혔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신혼을 만끽 중인 신소율은 지난해 화제를 모은 87만 원 초특가 스몰 웨딩 후기를 들려준다. 또 달라진 남편 김지철 때문에 최근 결혼 8개월 만에 위기를 경험했다고 고백한다. 이 얘기를 듣던 전진은 “나도 그런 적이 있다”며 폭풍 공감했다고 해 무슨 문제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신소율은 남편 김지철이 가스 배출 후 귀여운 척을 한다고 폭로하며 “아직은 괜찮은데..”라며 복수를 다짐했다고 해 폭소를 자아낸다.

전진과 신소율, 또 다른 사랑꾼 현아의 러브스토리를 듣던 ‘예능 신생아’ 김요한은 결혼-동거-방귀 등 좀처럼 낄 수 없는 뜨거운 토크 주제에 어리둥절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한편, 신화 전진의 러브스토리는 26일 수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