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31 00:18 (토)
'뮬란', 12종 보도스틸 공개··· "폭발적 액션 담았다"
'뮬란', 12종 보도스틸 공개··· "폭발적 액션 담았다"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0.08.27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2020 디즈니 라이브 액션 영화 '뮬란'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는 보도스틸 12종을 공개했다. 

다음달 10일 개봉을 앞둔 디즈니 라이브 액션 '뮬란'이 소녀에서 전사로 성장한 '뮬란'의 대서사는 물론, 다양한 캐릭터의 활약과 더욱 커진 스케일을 예고하는 보도스틸 12종을 공개했다.

영화 '뮬란'은 용감하고 지혜로운 '뮬란'이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여자임을 숨기고 잔인무도한 적들로부터 나라를 지키는 병사가 되어, 역경과 고난에 맞서 위대한 전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가장 먼저 '뮬란'의 상반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시대가 원하는 여성상에 맞춰 단장한 모습과는 달리 홀로 무예 수련을 하고 있는 '뮬란'의 모습은 그녀가 가진 남다른 재능을 엿보게 한다.

북쪽 국경을 침입한 잔인무도한 오랑캐 '보리 칸'과 그를 돕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마녀 '시아니앙'의 모습은 압도적 존재감을 뽐내며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에 여자임이 발각되면 목숨을 잃을 수도 있는 상황 속에서 아픈 아버지를 대신해 남장을 하고 병사가 된 '뮬란'의 모습은 자신의 선택에 흔들림 없는 결연한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뮬란'은 개인적 복수심에 불타오르는 '보리 칸'으로부터 '황제'를 구하기 위해 황성으로 향한다. 스틸 속 그녀의 모습은 이전과는 달리 몸을 둔탁하게 만드는 갑옷을 벗고 있을 뿐만 아니라 남장이 아닌 본연의 모습으로 시선을 모으며, 무예에 재능을 가진 어린 소녀였던 '뮬란'이 모든 한계를 극복하고 스스로의 운명을 개척해 전사로 거듭나는 대서사에 대한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을 배가시킨다. 

또한 화려한 액션과 함께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아름다운 영상을 통해서도 기대를 높이고 있다.

다채로운 액션과 아름다운 영상으로 기대와 관심을 모으는 영화 '뮬란'은 오는 9월 10일 개봉한다. 

 [사진·영상=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