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5 15:11 (금)
전효성, '꿈꾸라' 첫 여성 DJ 발탁··· "오는 11일 첫방"
전효성, '꿈꾸라' 첫 여성 DJ 발탁··· "오는 11일 첫방"
  • 김소현 기자
  • 승인 2020.05.06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소현기자]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지난 2008년부터 약 12년간 남성 DJ 체제를 유지한 ‘꿈꾸는 라디오’의 10대 DJ이자, 첫 여성 DJ로 발탁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 ‘꿈꾸는 라디오’의 스페셜 DJ를 맡기도 한 전효성은 “라디오 DJ는 어린 시절부터 꿈꿔왔던 자리”라며 “청취자들과 만날 생각에 벌써부터 가슴이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유의 긍정적인 에너지와 센스 넘치는 입담으로 대중들과 친근하게 소통해온 전효성의 새로운 변신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전효성은 지난 2009년 걸그룹 시크릿(Secret)으로 데뷔했다. 이후 다양한 방송 및 공연활동을 통해 대중과 소통해온 전효성은 사랑스러움과 섹시함을 동시에 갖춘 워너비 스타로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2013년 OCN 드라마 '처용'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전효성은 '원티드', '내성적인 보스', ‘내 마음에 그린’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최근 '메모리스트'를 통해 섬세한 내면 연기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한편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는 매일 밤 8시부터 MBC FM4U에서 방송된다.

[사진=JHS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