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2 19:22 (월)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다채로운 활약 속 열일 예고 "다음 행보 궁금한 아티스트 되고파"
'싱어송라이돌' 정세운, 다채로운 활약 속 열일 예고 "다음 행보 궁금한 아티스트 되고파"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1.06.2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싱어송라이돌’ 정세운이 반전 매력으로 팬심을 저격했다.

정세운은 지난 21일 오후 음악 전문 매거진 롤링스톤 코리아 화보 촬영 현장 비하인드가 담긴 ‘LUCKY TV(럭키 티비)’ 콘텐츠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정세운은 반가운 인사와 함께 “오랜만에 화보 촬영을 한다. 약간 어색하기는 한데 잘 해보도록 하겠다”며 자신의 스타일링과 콘셉트에 대해 소개하거나, 대기 도중 장난꾸러기 같은 매력도 대방출하고 있다.

본격적인 화보 촬영에 돌입한 정세운은 열일하는 비주얼은 기본, 카메라 앞 돌변하는 표정 연기와 차분한 분위기로 넘치는 소년미를 자랑하며 보는 이들의 시선까지 강탈하고 있다.

앞서 롤링스톤 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픈된 인터뷰에서도 다양한 음악 이야기를 전한 정세운이다. 동료, 선후배에게 어떤 아티스트로 기억되고 싶냐는 질문에 정세운은 “다음 앨범이나 행보가 계속해서 궁금한 그런 아티스트. 다른 아티스트들이 생각했을 때 저의 앨범은 음악적으로 기대되고, 어떤 게 나올지 또 어떤 도전을 할지 궁금해지는 그런 아티스트였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세운은 “이름만 들었던 전설적인 잡지인데 어느덧 제가 데뷔를 하고 이렇게 롤링스톤과 함께 작업을 하게 돼서 감사하게 생각한다. 음악적으로 계속해서 또 발전하고, 공부하고 노력하는 제 모습들 기대해 달라”고 앞으로의 열일 행보도 예고했다.

현재 정세운은 tvN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 OST 참여를 비롯해 SBS 모비딕 웹예능 ‘고막 메이트 시즌3’, KBS 쿨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등의 출연은 물론, 다채로운 콘텐츠를 공개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