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4:46 (토)
서강준-차은우-옹성우-공명, 7월 안방극장 ‘일주일을 꽉 채운’ 훈남들의 라인업!
서강준-차은우-옹성우-공명, 7월 안방극장 ‘일주일을 꽉 채운’ 훈남들의 라인업!
  • 김영우 기자
  • 승인 2019.06.27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영우기자] 서강준, 차은우, 옹성우, 공명이 동시에 7월 안방극장을 찾는다.

오는 7월 6일 첫 방송되는 OCN 토일 오리지널 ‘WATCHER(왓쳐)’(연출 안길호, 극본 한상운,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이하 ‘왓쳐’)는 비극적 사건에 얽힌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되어 권력의 실체를 밝혀내는 내부 감찰 스릴러로 서강준은 살인을 목격한 순경 ‘김영군’을 연기한다. 김영군은 정 많고 따뜻한 성격이지만 경찰 내에서는 일부러 차갑고 퉁명스럽게 행동하는 인물로 우연한 계기로 과거 자신의 충격적인 사건과 관련이 있는 도치광(한석규), 한태주(김현주)를 만난 후, 사건의 진실을 찾기 위해 비리수사팀에 합류하게 된다.

데뷔 후 꾸준히 연기 변신을 시도해온 서강준이 처음으로 '왓쳐'를 통해 장르물에 도전했다. 다큐멘터리 등 다양한 자료를 보면서 작품을 준비했다고 밝힌 서강준은 열혈파 순경 ‘김영군’에 완벽하게 빠져들어 촬영에 임하고 있다.

 

차은우는 7월 17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연출 강일수, 한현희, 제작 초록뱀미디어)에 출연한다.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신세경)과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의 ‘필’ 충만 로맨스 실록. 차은우는 왕위 계승 서열 2위 도원대군 왕자 '이림'으로 분한다. 이림은 궁에 갇혀 사는 고독한 모태솔로 왕자이나 궁 밖에서는 인기 절정의 연애소설가로 비밀스러운 이중생활을 하던 중 정직한 사관 구해령과 얽히며 사랑의 감정과 궁 밖 진짜 세상을 알게 된다.

2018년 여름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츤데레 냉미남 도경석을 연기하며 라이징 연기돌로 떠오른 차은우는 2019년 ‘신입사관 구해령’으로 다시 한번 뜨거운 여름을 보낼 준비하고 있다. 고독한 운명으로 태어나 모든 것이 서툴 수밖에 없었던 '이림'의 성장을 잘 그려내고 싶다고 밝힌 차은우가 다시 한번 대중과 여심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간다.

 

워너원으로 데뷔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며 자신만의 브랜드를 구축해 주목받은 옹성우는 7월 22일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키이스트)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 '열여덟의 순간'에서 옹성우는 열여덟 소년 최준우 역을 맡았다. 외로움이 일상이었기에 감정 표현에는 서툴지만, 누구보다 단단하고 엉뚱한 귀여운 반전 매력을 가지고 있는 소년 최준우의 성장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풋풋한 감성과 진한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룹 워너원의 멤버로 국내를 넘어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해 온 옹성우는 ‘열여덟의 순간'을 통해 연기자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한다. "단순한 도전이 아닌 오랜 시간 꿈꿔왔던 길이었기에 진중한 마음으로 작품에 임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한 옹성우의 새 출발을 팬들 또한 열정적으로 응원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티저 예고편, 포스터 등이 공개될 때마다 실시간 검색어와 뉴스 토픽 등에 이름을 올리며 화제의 중심에 있는 옹성우에 대한 대중의 관심 역시 뜨겁다.

 

공명은 7월 말 방송되는 JTBC 새 금토 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 김영영, 연출 이병헌, 김혜영, 제작 삼화네트웍스)에 캐스팅되었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 표 코믹 드라마로, 공명은 평범하고 온순한 황한주(한지은)의 직장 후배 ‘추재훈’을 연기한다. 추재훈은 신입사원으로 들어간 드라마 제작사에서 마케팅팀장 한주와 함께 다양한 위기 상황을 헤쳐나가며 따뜻하고 편안한 한주에게 점차 마음을 품기 시작하는 인물이다. 그러나 초롱초롱하고 해맑은 얼굴 뒤에 감춰진 속 사정이 있다고.

160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2019년 최고의 흥행 영화 ‘극한직업’에서 열정 충만한 막내 형사 ‘재훈’으로 열연,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공명이 다시 한번 ‘극한직업’의 이병헌 감독의 작품에 캐스팅되어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7월 10일 개봉하는 영화 ‘기방도령’을 통해 드라마 방송 전 스크린에서 관객을 먼저 만난다. '기방도령'에서 공명은 명문가 자제로 재력과 훈훈한 외모로 시선을 멈추게 만드는 훈선비 '유상'으로 분해 해원(정소민)을 향한 일편단심의 연심을 품은 순정을 연기한다.

이처럼 올여름 안방극장은 훈훈한 남자 배우들이 그리는 학원물, 청춘 로맨스 사극, 로코, 장르물 등 다양한 이야기로 채워지는 가운데 '월화 옹성우, 수목 차은우, 금토 공명, 토일 서강준'으로 이어지는 라인업은 벌써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각각의 장르만이 보여줄 수 있는 개성과 매력, 탄탄한 스토리, 무엇보다 이를 이끌어갈 서강준, 옹성우, 차은우, 공명. 7월의 여름 밤이 기대되는 이유다.

[사진=판타지오 제공]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