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9 09:13 (월)
연우, '바람피면 죽는다' 퇴근길 "의미 있고 기대돼···본방사수해주세요"
연우, '바람피면 죽는다' 퇴근길 "의미 있고 기대돼···본방사수해주세요"
  • 김태석 기자
  • 승인 2020.12.02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하인드=김태석기자] 가수 겸 배우 연우가 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별관에서 진행되는 KBS2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발표회를 마치고 퇴근했다.

연우는 "확실히 실감이 나니까 두근거리는 것 같아요. 다 같이 열심히한 작품이 첫 방송을 한다는 게 의미가 있다"라며, "많은 분께서 본방사수 해주셨으면 좋겠다. '바람피면 죽는다' 화이팅!"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연우가 출연하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항상 사람 죽이는 방법만 생각하는 범죄 소설가 아내와 '바람피면 죽는다'는 각서를 쓴 이혼전문 변호사 남편의 이야기를 그린 코믹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로 2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영상=비하인드DB]

※촬영에 앞서 사회적 거리두기 및 코로나19(COVID-19) 예방수칙을 준수하였습니다.